삼성전자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삼성사전
위대하신 우리의 이병철 수령 동지 만세!
삼성사전, 위대하신 우리의 이병철 수령 동지 만세!
Jam.png 이 문서는 이 없습니다.
꿀잼이 듬뿍 들어간 글을 만드는 데는 너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합니다. 바보같이 웃기지 않는 법도 참조해주세요.
New Bouncywikilogo 60px.gif
공포의 파란 화면이 공격해온다! 아래로 피신해라! 안 그러면 A problem has been det...
샘숭전자

“넥서스원이 아이폰 다음으로 좋고, 아이폰이 제일 좋다. 옴니아? 그건 망했지.”

LG 직원

삼성전자샘숭 제국전자 회사 부문이다. 1968년 삼성에서 김밥을 전자 공법을 사용해서 만들고 싶어서 이건희를 비롯한 몇몇 사람이 돈을 투자해서 삼성을 세웠다. 초기 삼성전자는 이렇다할 체계가 없어서 소니애플 같은 당시의 잘 나간다는 기업의 뒤를 핥기로 결정했다. 삼성이 서비스 망을 깔아주면 이들 기업이 제품을 팔아 주는 식으로 돌아갔다. 하지만 이들은 삼성에게 배신당하고 삼성은 그들의 기술만 빼내서 나온다.

게다가 삼성전자는 제과 제빵 업계의 선두주자로 불리는 회사이다. 모든 제품군에 제과 제빵기술을 도입해 가격을 성공적이며 혁신적으로 부풀려, 소비자들이 드림카카오를 씹게 만들었다. 특히 매직스테이션이라는 트랜지스터의 집합체는 얇다는 이유만으로 170만원을 호가하며 나를 엿먹였다. 또한 "옴니아가 아이폰보다 훨씬 더 좋아요"같은 소리를 지껄이기도 한다. 정말 백괴스럽기 그지없다. 그리고 전자회사임에도 불구하고 공책하나를 내놓고 바가지를 씌운다 카더라.

초기 생산 제품[편집 | 원본 편집]

삼성전자는 흑백 텔레비전으로 첫 생산 테이프를 끊었다. 대한민국의 첫 국산 텔레비전이라고 할 수 있는 이 모델은 왜국에 수출되기도 해서 많은 관심을 끌었다. 그리고 김밥 냉장고세탁기를 국산화하는 데 성공하면서 인기를 점점 모아 가기 시작했다. 한편 삼성은 제품의 수명이 언제까지일지 모른다는 이유로 대한민국 전체적으로 AS 센터를 깔았다. 그래서 삼성전자 AS센터는 지금도 5km 안에 한 개씩은 있다는 전설이 있다.

신기술 개발[편집 | 원본 편집]

필립스와 소니가 개발하고 있었던 CD-ROM 개발에 삼성이 꼽사리끼면서 상황이 달라졌다. 삼성은 한 때 필립스와 소니의 뒤를 핥고 있었으나, 플로피 디스크 기술을 CD-ROM에 적용하면서 주도적인 위치가 되었다. 덕분에 CD-ROM은 삼성전자가 특허를 가지게 되었으며, 현재도 이 특허는 유효하다.

다음 신기술은 CDMA 휴대폰(브랜드명 애미콜, 조선어: 아바이코올)이다. 미국 퀄컴이 CDMA의 기반을 닦아 주었다면 그것을 응용한 것은 삼성이다. 삼성은 미국 퀄컴의 아이디어를 따라하다가 디지털 휴대폰을 개발하게 되었고, 곧 퀄컴 등의 회사를 앞질러서 팔게 되었다. 그러나 이거니의 잘못된 판단 때문에 퀄컴 인수를 포기하게 되었고, 대한민국 시민들에게는 훗날 드림카카오를 씹을 정도의 한이 되었다.

삼성전자 서비스센터의 전화 번호[편집 | 원본 편집]

삼성전자 서비스센터의 전화 번호는 15883366이다. 하지만 한때 갤럭시 시리즈의 경우 대한민국에서 15885588로 걸어서 서비스?를 받을 수 있었던 백괴스러운 일이 있었다. 이는 패치를 통해 해결할 수 있게 해놓았다.[출처 필요]

삼성전자 노트북[편집 | 원본 편집]

삼성전자의 앵간한 노트북은 100만원 대를 호가한다. 그런데 그만큼 성능이 좋으면 샘숭이 아니지. 성능은 한성이 60만원에 팔아먹는 제품을 120 만원대에 팔아먹는 베짱을 보여주고 있다. 역시 제빵의 명가다. 얼마나 베이킹파우다를 많이 쳐**을까. 아 물론 맥북 프로라는 제빵의 명가를 뛰어넘는 물건보다야 낫겠지. 삼성도 울고갈 듯.

도보시오[편집 | 원본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