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럼블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New Bouncywikilogo 60px.gif
모든 진지한 기여자들은 위키백과 문서를 편집했으며... 그 중에는 퍼즐구를 닦아주는 이도 있었다.
스쿨럼블

스쿨럼블(영어: School Rumble)은 대한민국의 가수 럼블피시가 기획한 단막극으로, 아래와 같은 백괴스러운 이름들 때문에 아름다운 나라에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 왜국으로 수출 시에는 단편 애니메이션으로도 제작되었지만 대차게 망했다.

등장인물[편집 | 원본 편집]

하리마 켄지의 모습. 카라사와 토시아키는 하리마 켄지=자이젠 고로설을 확실하게 믿고 있는 모양이다.

나니와대 병원 제1외과 레지던트. 친구인 타케우치와 함께 연극의 줄거리를 진행하는 인물이다. 점심을 먹기 위해 츠카모토역에서 텐마역까지 도시락을 사러 다닌다.

나니와대 병원 제1내과 레지던트. 야나기하라가 힘들 때 위안이 되어 주며, 나니와대 병원에 급격한 정치 세력의 변화로 구조 조정이 올 지도 모른다며 멀리 홋카이도로 튄 적이 있었다.

  • 하리마 켄지

사실 정체는 엔도 켄지로, 그가 한때 기억을 잃고 왜국 전역을 떠돌아다니는 동안 낡은 스쿠터 한 대와 73년 된 기타를 들고 여인숙, 술집, 역참 등에서 무전취식하는 대가로 라이브 공연을 하고 다니면서 널리 알려지는 인물이 되었다. 생김새는 항상 선글라스를 쓰며, 수염도 조금 나 있다.

  • 사와치카

신애리의 고등학교 당시 왜식 이름인 '사와치카 에리'로 귀화하여 생활한 것을 패러디한 인물로, 평소에 금발의 모습을 하고 있지만 과거에 하니의 라이벌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지자 이 공연을 보는 관객들한테 상당한 충격을 주었다고 전해진다.

  • 카리스마 대로

배대로를 상당히 미화해서 왠지 헤어스타일만 배용기를 닮은 듯하다.

용어[편집 | 원본 편집]

아래 용어들은 병원 레지던트들의 설움을 간접적으로 드러내는 것들이다.

  • 츠카모토 텐마

야나기하라가 한때 나니와대오사카대병원에서 레지던트 생활이 힘들어서 잠깐 병원을 빠져나올 때 탔던 철도(凸道) 구간으로, 사실 츠카모토역에서 텐마역에 이르는 2정거장밖에 안 되는 짧은 거리이다. 현재는 밥을 먹기 위해 이 구간을 정기 패스로 끊고 다닌다. 한편 이 공연을 본 어느 왜국 오타쿠는 이 구간을 미화한 모습을 그리기까지 했는데, 그 모습이 차마 눈깔괴물을 방불케 하였다.

  • 츠카모토 야쿠모

타케우치가 한때 나니와대오사카대병원에서 레지던트 생활이 힘들어서 '좀 쉴까' 하는 식으로 병원을 빠져나와 츠카모토역에서 멀리 홋카이도 야쿠모역까지 갔던 철도(凸道) 구간으로, 돈만 왕창 버리고 돌아오는 길에 깨달음을 얻어 사토미 슈지를 잘 따랐다고 한다.

사실[편집 | 원본 편집]

스쿨럼블은 전투기들의 일제출격이다. 고런고로, 이 만화는 일본을 공격하는 내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