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잠깐만! 혹시 이어폰 또는 아이온 문서로 가려다가 실수로 이 문서에 온 게 아닌가?
Nuvola apps kcmsystem.svg 이 문서의 대상은 기계입니다.
기계가 고장났을 경우 고물상에서 바꿔 먹거나 고스트로 락다운을 하시기 바랍니다.
락다운.jpg
아이폰의 장점
최신 아이폰 시리즈
아이폰의 미래

“러시아에서는 아이폰이 스티브 잡스를 판매합니다”

애플 러시아 지부, 러시아식 유머로 말하며

“아이폰이 스마트폰이라면 제 이어폰은 양자가속기입니다.”

, 절대진리를 발산하며

“그렇다면 제가 사용하고 있는 똥컴은 슈퍼컴퓨터가 되겠군요.”

지나가던 사람

“취소할 작업이 없습니다. [취소하기]”

아이폰

아이폰(iPhone, 조선어: 나는 전화기)은 애플에서 개발한 애플 신도들을 위한 터치폰?으로써, 6월 29일날 발매를 했다. 아이폰은 스티브 잡스가 붙인 이름인데, 잡스가 "아잉 내 폰" 하면서 지었다고 한다. 그걸 들은 디자인 담당인 조나단 아이브가 멋대로 아이폰이라고 지었다고 한다. 현재 아이폰에는 3, 3GS, 4, 4S 모델이 있다. 2009년 11월부로, 대한민국에서 애플교일원들에 대해 시판되고 있다고 전해진다. 2010년4월부로 아이폰 4라는 이름의 모델이 공개되었으나, 잡스와 삼성 제국간의 밀약으로 인해서 대한민국의 여러 애플교도들을 울리다, 9월 11일날 한국에 발매된다고 전해진다. 퓨처라마란 만화에선 아이폰을 사실적으로 묘사?하고 있다고 전해진다

역사[편집 | 원본 편집]

뉴턴[편집 | 원본 편집]

아이폰은 잡스가 애플을 (츤데레처럼) 뛰쳐나간 후에 만들어진, 뉴턴이라는 물건의 개발에서 기원된다. 이 뉴턴은 정말 귀종한 물건인데, 스티븐 시걸이 이걸 몸에 가지고 있었는데도 부수는 용도로 사용하지 않았다는 것이 그 증거이다. 또한 이 뉴턴이란 물건은 상용 PDA(현재 용어론 스마트폰 - 폰)이라고 불렸다고 한다, 그리고 잡스는 자기가 애플에 들어오자마자 뉴턴을 날려버리게 된다.

아이팟 터치와 아이폰[편집 | 원본 편집]

잡스는 아이팟을 다르게 개발해 보려고 하였다. 그래서 자신이 사장시켜버린 뉴튼에다가 컬러 LCD를 달고, 저장용량만 약간 키운 아이팟 터치를 개발하려고 하였다. 시도는 성공하였으며, 아이팟 터치가 출시되었다. 아이팟 터치를 본 순간 잡스는 자신의 꾸진 휴대 전화를 생각해내고, 애플에서 폰을 만들어서 팔면 엄청나게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래서 아이팟 터치의 여유공간에다가 GSM 칩을 장착한 것을 아이폰으로 팔아먹고, 아이폰이 어느정도 잘팔린다고 싶자, 아이팟 터치를 시중에 내놓게 된다. 대한민국에선 아이폰이 안나오고 아이팟 터치만 나오자, 사람들은 아이팟 터치라도 잡스님하의 은총을 느낄 수 있다고 하악대었다고 전해진다.

3G와 [편집 | 원본 편집]

잡스는 GSM으로 잘팔리자, 애플직원들의 두뇌를 좀더 고문하여 3G 아이폰을 내놓게 된다. 이것은 대한민국의 여럿 애플교도들을 설래게 하였으며, 대한민국의 거대 통신사 두 곳이 애플측에게 잘 보이려고 쿠퍼티노로 날아가게 된다. 결국 승자는 SHOW를 너무 잘한 SHOW에게 돌아가게 된다.

삼성제국과 아이폰[편집 | 원본 편집]

삼성 제국에서는 자신들이 거의 장악해놓은 휴대 전화 시장이 애플에 의해 깎이고, 또한 자기 회사 폰의 결함을 다 밝혀버린 아이폰이 짜증났지만, 거의 대부분의 부품이 아이폰에 들어가는지라 어찌할 방도가 없었다. 그러나, 애니콜의 음란함과 더불어 안드로이드라는 운영체제를 손에 넣으면서, 갤럭시 A란 물건을 만들었지만 사람들에게서 신나게 까이기 시작했다. 짜증난 삼성 제국측에서는 자신들의 무기인 돈줄을 동원해 모든 언론사를 사버리고, 갤럭시 S를 내놓게 된다. 언론에서 많이많이 밀어주고, 또한 계열사 팔아먹기와 함께 SKT도 여기에 동참하게 된다. 그러나 애플교도들은 이들을 뻘 소리로 듣고 있다고 한다.

아이폰의 기능[편집 | 원본 편집]

아이폰엔 여러 가지 잡다한 기능이 실려 있는데, 몇 가지 기능들을 까발려 보겠다.

  • 맥 OS X를 아이폰에 집어 넣은 것 (무려 용량이 1.7GB)
  • 빅 브라더를 편하게 해줄 구글 맵과 GPS기능. 혹자는 이 GPS기능을 이용하여 스토킹을 할 수 있다고도 한다.
  • 야동 보는 변태로 만들어 주는 비디오, 유튜브 동영상(H.264) 재생 기능(유튜브 동영상은 무조건 3G로 보는걸 추천한다.)
  • 귀를 중독시켜 아이폰만 사게 만드는 아이포드 기능
  • 사람들의 주머니를 구멍내는 앱스토어(현재 미국 1위 어플은 새를 투석기같은 것에 넣어 던지는, 즉 동물의 권리를 무시하는 어플이며, 또한 이 어플들의 최소가격은 1200원이다)
  • 매우 뛰어난 앞뒷면 지문 인식 기능 (아이팟 터치는 아이폰보다 지문 인식기능이 훨씬 뛰어나다)
  • 배터리가 부족하기에 USB 데이터 케이블을 매일 들고다녀야만 하며, 이로 인해서 데이터 케이블을 이용한 무술능력을 기를 수 있다.

아이폰엔 그 외에도 잡다한 기능이 많이 실려있다. 이렇게 많은 기능이 실려있기에, 애플은 아이폰을 완벽하다고 생각하고 AS도 해주지 않는다 한다.

내용물[편집 | 원본 편집]

도보시오[편집 | 원본 편집]

i괴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