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비아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잠비아(Republic of Zambia)는 남아프리카에 존재하는 다국적 잠바 생산 기업이자 아프리카 55개국 중에서 경제 성장률이 가장 높은 블루칩이다. 일부 개념없는 초딩들은 이 나라를 '감비아'라는 듣보잡 국가와 혼동하기도 하나 위대한 잠비아는 감비아에 비해 풍부한 토양과 잠바 생산에 최적의 조건을 자랑하는 기후, 적절한 천연광물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배경은 잠비아는 오늘날 세계적인 잠바 생산 컴퍼니로 성장하게 해주는 원동력이 되었다.

역사[편집]

오늘날 많은 대한게임국 사람들은 위대한 잠비아의 역사에 대해서 1mm도 모른다. 그도 그럴것이 19세기부터 시작된 영길리들의 수탈로 인해 잠비아의 잠바 공정 거래에 대한 역사가 어딘가에 빼돌려 지게 되어 잠비아의 역사가 통째로 날아갔기 때문이다. 어찌됐든 잠비아의 근대사는 영길리에 의해 시작되었다 해도 거의 무방하다.

영국의 듣보잡 세실 전 로즈는 영길리 해적의 명을 받아 남아프리카 지역에 로디질랜드를 선포하여 이 지역의 자원과 미네랄을 캐갔다. 이런 횡포가 성행하던 어느 겨울날 잠비아를 순회하던 로즈는 한 원주민이 전통옷을 입고 있는 것을 보고 자신도 그 옷을 입어 보았는데 매우 따뜻했다 카더라. 촉이 온 로즈는 이 전통옷들을 영국에 알렸는데 이 옷들이 인기가 너무 좋아 초강대국인 소말리아에 수출되기에 이를 정도였다. 이 일을 계기로 뻘밭 투성이였던 잠비아는 순식간에 잠바 생산 공단으로 변모하기에 이르러 잠비아는 순식간에 남아공에 버금가는 초고속 경제 발전을 이룩한다. 그리고 2012년 4월 1일 잠비아는 금융 구제 차원에서 짐바브웨콩고 민주 공화국, 말라위초고속즉시삭제 합병하기에 이른다.

경제[편집]

잠비아의 경제는 이루 말할 것 없이 부유하다. 특히 감비아 보다는 잠비아의 잠바는 모두가 알아주는 의 개털을 실크로 사용하기 때문에 견직물이 매우 질기고 방수 처리가 타사의 제품에 비해 월등하다. 현재 잠비아 정부에서는 잠바 생산을 자체 국유화 시켜 고급 메이커 '누더기(New Doggy)'를 관리하고 있는데 이에 반발심을 가진 일부 잠바 상인들이 암거래로 잠바를 불법 유통해 오다 적발되는 사래가 종종 있다. 흠좀무

누더기 그룹은 오늘날 세계 잠바 시장의 돈줄을 휘어잡고 있기에 폴함이나 사우스페이스, 갓파와 같은 무명 중소 기업들은 거의 천쪼가리나 마찬가지이다. 게다가 최근에는 스포츠의류 시장으로 진출할 의향을 밝혔기에 많은 업계들이 긴장을 빨고 있다 카더라.

문화[편집]

전통 요리인 잠발라야가 유명하다. 잠비아 사람들은 넘쳐도는 돈을 주체하지 못하고 이곳 저곳에 저수지를 파고 쌀농사를 짓기 시작했다. 현명한 잠비야 사람들은 김치대신 의 고기를 올려먹었는데 그것이 너무 맛있던 나머지 신의 음식이라 칭하기에 이르렀고 현재 대다수의 잠비아인들은 개독교대신 잠발라야 교를 믿는다.

최근에는 Dj 햅반에서 잠비아산 잠발라야를 수입하기에 이르렀고 잠비아는 잠바 생산과 더불어 잠발라야 생산에 주력하고 있다고 한다.

도보시오[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