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톤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Under19.svg 경고: 이 문서에는 게이, 욕설 및 중요한 부위를 제외한 노출!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주민등록증이 아직 나오지 않은 것 같은 이유로 성인물을 볼 수 있는 법적인 권한이 없는 분들이 이 문서를 열람할 경우 정신 건강상 안 좋은 영향을 받을 수 있기에 읽지 않기를 진정으로 권합니다만, 굳이 보고 싶으시다면 말리지는 않겠습니다. 단, 이 문서 열람으로 인해 생기는 모든 피해에 대해 백괴사전일절 책임지지 않습니다. 그리고 당신은 변태입니다.
Womens-love-vs-mens-love-joke.svg
Achtung.svg 이 문서를 편집하시기 전에
어떤 사람이 보기에는 이 문서의 내용이 너무 가짜 같아서 실제 내용으로 수정하고 싶을 것입니다.
그러나 이곳은 유머를 즐기는 백괴사전입니다. 진지한 내용으로 문서를 채우고 싶으시다면 위키백과가십시오.
백괴사전의 이러한 특성을 무시하고 편집하는 경우, 문서를 망치는 짓거리로 몰릴 수 있습니다.
Adult neon.gif 후방주의! 안전하지 않음
이 문서에는 개방된 공간에 적합하지 않은 내용이 있습니다.
만약 후방을 잡히더라도 책임은 져드릴까요 말까요?
Bb trsh.svg 이제 이 사람은 살아 있지 않습니다. 더 이상 이 사람은 없습니다.
이 현실을 어떻게 받아들일지는 여러분에게 맡기겠습니다.
Mikuru Asahina.jpg 금지 사항입니다
정말로 죄송해요.
이 시대에는 전할 수 없는 사실이 있기 때문에 일부는 삭제했어요.
아리스토클레스
True plato.jpg

출생 기원전 427년
출생지 그리스
사망 금지 사항입니다
사망지 알카에디아
사망원인 늙어서
거주지 그리스미상
학력 서당(듕귁 유학)
종교 플라톤교의 창시자
배우자 금지 사항입니다
친척 없음
봉급 없음(자선)

“철학사는 플라톤의 재발견에 불과하다.”

빌리 헤링턴, 요정철학을 전파하면서

“플라톤은 빨갱이다!”

조지프 매카시

“불복종하나 Ang?”

플라톤, 자신의 부하들에게

“불복종하나 Ang?”

빌리 헤링턴, 플라톤의 말을 흉내내서

플라톤은 고대 그리스의 군인, 정치인이자 사상가이다.

생애[편집 | 원본 편집]

플라톤은 기원전 427년에 태어났다. 그의 집안은 대대로 그리스군에 복무해온 집안이었기에 플라톤이 군인의 길을 택한 것은 너무나도 자연스러운 것이었다. 그의 가정에서는 처음에는 반대하였는데 이유는 당시 그리스군인들의 다수는 동성애자였고 그리스인들은 동성애를 죄악시 하였기 때문에 군인들에 대한 시선이 좋지 않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플라톤의 결심을 돌릴 수 없다고 판단한 그의 집안은 그를 군인으로 키우기 위하여 각종 교육을 하였는데 그중 하나는 철학이고 다른 하나는 금지 사항입니다이다. 그리고 플라톤이 12세가 되던 해에 듕귁으로 유학을 가서 제자백가중 금지 사항입니다의 아래서 학문을 닦았다고 한다. 아무튼 그렇게 하여 18세가 되던 해에 플라톤은 그리스군의 장교로 임관하게 된다. 당시 그리스군에는 어느정도 나이가 있는 병사들이 신임장교를 놀리는 관습이 있었다고 한다. 그리고 엘리트 교육만을 받은 플라톤은 금지 사항입니다했고 이 일은 그의 군경력에 오점으로 남았다 카더라. 그가 오늘날 대대에 해당하는 부대의 지휘관이 되었을 때 큰 전쟁이 터진다. 여기서 플라톤은 놀라운 활약을 펼쳤지만 그의 나라는 전쟁에서 패하였다. 하지만 이 전쟁을 통하여 플라톤의 부대는 플라톤에게 절대적인 충성을 바치게 되었는데 플라톤은 이를 이용하여 쿠데타를 꾸미게 된다.

철학
Philosophysaber.jpg

철학자

철학 사조들

그외 쓸데없는 것들

    

당시 그리스의 왕은 금지 사항입니다이었는데 상당히 무능한 인물이었다 카더라. 그는 플라톤을 매우 신뢰하여 그에게 왕궁을 방어하는 근위대를 맡겼고 플라톤은 이를 기회로 쿠데타를 일으켜 왕을 금지 사항입니다하고 자신이 왕이 되었다. 플라톤은 자신의 지배를 정당화하기 위하여 철인이 왕이 되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물론 이 철인은 철학자를 말하는 것이지만 로 된 사람이라고 받아들인 사람들이 철인이 되고자 자신의 몸에 쇳물을 부었다가 죽는 사고가 종종 발생했다. 왕이 된 플라톤은 자신의 부대에 있던 소년과 종종 금지 사항입니다을 하곤 했는데 이는 플라톤의 사상에 영향을 주었다고 생각된다. 아무튼 플라톤도 유능한 왕은 아니었기에 여기저기서 민란이 일어났고 결국 쫓겨났다. 이때 그 소년은 플라톤을 보호하기 위하여 농민군을 막다가 죽었고 플라톤은 밤에 몰래 그 소년의 유해를 수습해 주었다.

왕위에서 쫓겨난 플라톤은 그때부터 외국을 떠돌기 시작했다. 플라톤은 꾸준히 일기를 작성했는데 이 무렵 플라톤의 일기에는 '왜 사람은 다투는 것인가? 같은 성별을 가진 사람을 사랑한다는 것은 무엇이 잘못인가? 왜 왕은 잘먹고 백성은 굶주리는가?'와 같은 기록들이 남아있는데 학자들은 이 무렵부터 플라톤이 사상가의 길을 걷기 시작하였다고 추측하고 있다. 그리고 그 뒤 플라톤은 알카에디아를 설립하여 제자를 가르치기 시작했다고 한다. 당시 제자들이 남긴 기억에 의하면 그들의 대부분은 플라톤에게 '플라토닉 러브'를 가지고 있었으며 금지 사항입니다도 종종 했다고 한다. 이 무렵 플라톤은 동성간의 사랑이 이성간의 사랑보다 더 완전한 사랑이라고 주장하였는데 그 이유는 다음과 같다

플라톤 : 이성간의 사랑은 동성간의 사랑보다 불완전하네
아리스토텔레스 : 이유가 무엇입니까?
플라톤 : 자네가 다른 사람을 돕는다고 생각해 보세. 그 사람을 도와서 자네에게 이득이 돌아오는 경우와 이득이 없는 경우 둘 중 어느쪽이 더 진정한 봉사라고 생각하는가?
아리스토텔레스 : 그야 당연히 후자입니다. 어떤 대가를 바라고 무엇을 한다면 그건 그 무엇을 위한게 아니지요.
플라톤 : 즉, 어떤 대가를 바라고 무엇을 하는 것 보다 대가가 없음에도 무엇을 한다면 후자가 더 진정한 행동이라는 이야기로군.
아리스토텔레스 : 그렇습니다.
플라톤 : 자네가 말한게 정답이라네. 이성간의 사랑은 와 아이를 가진다는 목적을 가지고 행해진다네 반면에 동성간의 사랑은 그런 목적이 없다네 오직 사랑만을 위한 사랑이지. 그러니 동성간의 사랑이 이성간의 사랑보다 더 완전하다네.

철학[편집 | 원본 편집]

플라톤의 사상은 다음과 같은 세가지를 기본 이념으로 하고 있다.

  • 잘못을 꾸짖는 꾸짖음의 마음(혹은 잘못을 경계하는 경계의 마음)
  • 탁월함을 알아보고 찬미하는 찬미의 마음
  • 상대의 형편을 살피고 허용하는 허용의 마음

플라톤의 이러한 사상은 그가 어릴적 받았던 철학에 대한 교육이 그가 살아온 험난한 생애를 만나서 빛을 발휘한 것이라고 여겨진다. 플라톤이 이러한 사실을 깨닫게 된 것은 금지 사항입니다에서인데 그 당시 그의 곁에 있었던 그의 제자 아리스토텔레스에 의하면 '스승의 몸에서 빛이 났다'고 한다. 이때 그는 금지 사항입니다에서 메소포타미아까지 500km를 1일 만에 주파하고 하늘을 날았으며 메소포타미아의 왕궁을 손 하나 대지 않고 무너뜨리는 등의 기적을 선보였고 이러한 기적을 목격한 사람들은 그를 금지 사항입니다의 성인이라고 불렀다. 그가 동성애를 차별해서는 안된다고 가르쳤으며 모든 다툼과 차별은 다른 사람의 형편을 살피지 않는 허용이 없는 마음 때문이며 이를 꾸짖는 사람도 잘못에 대해서만 꾸짖는 꾸짖음의 마음으로 꾸짖으며 꾸짖음을 듣는 상대가 이를 이해하는 탁월함을 가지고 있다면 이를 찬미의 마음으로 받아들여야 한다고 하였다. 그리고 가난한 백성들이 생기는 것은 왕이 백성들의 것을 모두 가지고가기 때문이며 백성들이 왕을 복상사하게 만든 뒤 그들의 대표를 선출하는 방식으로 국가를 운영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이러한 그의 사상은 그의 제자인 아리스토텔레스에 의하여 주로 기록되었으며 오늘날까지 전해지는 플라톤의 가르침은 대부분 아리스토텔레스가 기록한 것이거나 아라짓 전사들의기록에 의한 것이다. 이러한 플라톤의 가르침은 그 당시의 사람들이 받아들이기에는 거부감이 컸기에 널리 퍼지지는 못했다. 이에 플라톤은 1년의 절반은 제자를 가르치고 절반은 방법으로 그의 사상을 전파하였고 그의 사상은 소수의 사람에 의하여 계승되게 된다.

영향[편집 | 원본 편집]

빌리 헤링턴의 요정철학은 플라톤의 철학에 간접적인 영향을 받았다고 추정된다. 요정철학이 다음과 같은 세 가지 요소를 기본이념으로 한다.

  • 형편 없군이라는 훈계의 마음 (だらしねぇ?という 戒めの心)
  • 왜곡 없네라는 찬미의 마음 (歪みねぇ?という 賛美の心)
  • 어쩔 수 없군이라는 허용의 마음 (仕方ない?という 許容の心)

이는 플라톤의 철학의 3대 기본이념과도 비슷하다. 게다가 빌리 헤링턴도 동성애가 무엇이 문제인지 고민하는 등 빌리 헤링턴의 사상사는 플라톤의 사상사와 상당히 유사하다. 이에 일부에서는 빌리 헤링턴이 플라톤의 마지막 기적 즉, 부활이라고 주장하기도 한다. 아라짓 전사는 플라톤의 가르침을 따라서 전쟁이 벌어지면 여자는 모두 죽이고 남자는 모두 했다 카더라.

도보시오[편집 | 원본 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