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O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WRYYYYYYYYYY-!
시계.jpg 시간이 멈춰버렸습니다.
이 글은 디오 브란도가 더 월드를 사용하여 시간이 멈춰버렸습니다. 시간을 되돌리고 싶다면 스타 플라티나 더 월드를 사용해서 오라오라를 날리세요.
세계.JPG
Fbs.jpg
이 글은 패륜아가 썼기 때문에 매우 패륜적입니다! 조심하십시오!

“첫상대는 죠죠가 아니다. 이 디오다!”

소년 시절 디오, 죠지 죠스타를 보고

“죠죠, 질투하는 모습이 아주 귀여운데”

소년 시절 디오, 죠나단 죠스타를 보고

“만-욱-행아-!”

디오, ㅇ에게

“즈큐웅-!”

디오, ㅇ가 사랑하는 ㅇ를 NTR하며


DIO, 풀네임은 디오 브란도(영어: Dio Brando, 왜말: ディオ・ブランドー, dksemfhdj: eldh qmfkseh)는 원래는 19세기 영길리에 살았던 후로게이 흡혈귀다.

그의 생애[편집 | 원본 편집]

영길리에 있었을 때[편집 | 원본 편집]

흡혈귀 되기전[편집 | 원본 편집]

그는 로 만든 보약을 원하는 다리오 브란도 밑에서 자라났다. 그러다 성질 뻗힌 디오가 무안단물금지 사항입니다을 섞어 만든 약으로 다리오를 독살하고 어딘가에 갖다 버린다. 그리고 죠스타 가에 가서 죠나단의 개에게 니킥을 날리고 보신탕을 해먹다가 죠나단에게 반하게 된다. 하지만 죠스타가 디오가 게이라는 걸 알자 혈압이 올라 쓰러졌는데 그걸 본 죠나단이 빡쳐서 그를 홍콩행 게이바에 보내버릴려고 했지만, 그는 재빨리 백괴스러운 돌가면으로 흡혈귀로 변신한다.불법이병신

흡혈귀가 된 이후[편집 | 원본 편집]

흡혈귀로 된 그는 죠나단을 납치해서 금지 사항입니다을 시도하다가 배때기에 구멍이 났다. 간신이 살아남은 그는 영길리에서 버려진 성을 임대하고 젊은 남자와 젊은 여자를 골라왔는데, 젊은 남자는 그의 금지 사항입니다 상대이고 젊은 여자를 훌륭한 단백질 취급한다. 그는 영길리 전체를 게이화 시킬려고 하다가 죠나단의 애정이 담긴 칼빵을 맞고 모가지만 살아남았다.

이집트에 있었을 때[편집 | 원본 편집]

100년 뒤, 성 정체성을 깨달은 그는 죠나단의 몸을 뺐고 다시 나타난다. 다시 한 번 전세계를 게이화 시키기위해 폴나레프레로레로 카쿄인을 꼬봉으로 만들어서 게이화를 저지하려는 마왕을 저지하려고 시도 하다가 백괴스럽게 마왕한테 뺐겼다.

그의 능력[편집 | 원본 편집]

공열안자경[편집 | 원본 편집]

눈깔에서 레이저 빔을 발사한다. 덤으로 죠나단을 금지 사항입니다을 하기위해 공열안자경으로 죠나단을 금지 사항입니다하게 만들고 합체하려고 시도했다.

무다무다러쉬[편집 | 원본 편집]

이름 그대로 깍두기담길 무를 썰기전에 하는 기합이다. 그의 아들인 죠르노 죠바나도 사용한다.

만욱행아[편집 | 원본 편집]

의 전의를 깎는 기술. 인간의 입으로는 발음할 수 없으며 흡혈귀만이 발음할 수 있다 카더라.

시간정지[편집 | 원본 편집]

시간을 정지시킨다. 기본적으로 멈춰진 시간 속에서는 디오 본인만 움직일 수 있다. 그러나 훗날 디오가 이집트에서 시간 멈추기 능력으로 여성들의 치마 속을 구경하던 도중 왜국의 한 양아치가 멈춰진 시간 속에서 함께 치마 속 구경을 하는 것을 보고 디오는 정신적 충격을 입어 그 자리에서 죽었다.

관계[편집 | 원본 편집]

바닐라 아이스와 관계[편집 | 원본 편집]

그의 사생팬인 바닐라 아이스는 그를 무척 좋아하며 그를 위해서라면 금지 사항입니다도 기꺼히 하는 시생인이다.

이자요이 사쿠야와 관계[편집 | 원본 편집]

그와 사쿠야의 능력이 비슷해서 그런지 가끔 그는 가끔 환상들이를 해서 홍마관에 방문한다 카더라. 참고로 그의 아들인 죠르노 죠바나는 그가 사쿠야랑 금지 사항입니다을 해서 나온 아들이다. 백괴스럽게도 죠르노는 시간정지를 못한다!

이슬비와 관계[편집 | 원본 편집]

이슬비에게 나이프 투척능력과 로드롤러 어택을 가르쳐 주었으나 안타깝게도 더 월드는 전수해주지 못했다. 그나마도 나이프 던지기는 시간정지를 못써서 염동력으로 따라하는 짜가 기술이고 로드롤러는 구하기 힘들다고 시외버스를 쓴다. 게다가 공무원으로 전직해서 위성도 떨구는데 정작 로드롤러는 안 쓰니 더욱 백괴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