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달프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잠깐만! 혹시 강달프 문서로 가려다가 실수로 이 문서에 온 게 아닌가?
Medivh.PNG 경고: 이 글은 마법사가 쓴 글입니다!!
태어나서 25년 넘게(혹은 25년 이하의 예비 마법사) 여자 손 한번 못 잡아 본 남성들이 쓴 글입니다.

이들이 여자 친구를 사귈 수 있게 하기 위해서는 모든 백괴사전 유저분들의 위로가 필요합니다.

간달프조선의 초창기에 태어난 매우 강력한 마법사이다. 태어날 때부터 여자와 완전히 격리되어 마법만을 위해 살아왔다. 2123년까지 확인된 바로는 살아 있다.

생애[편집]

감옥에서 나온 간달프

간달프는 조선이 세워지고 1년 후 태어난 마법사이다. 조선의 왕은 그를 태어날 때부터 여자와 완전히 격리해 그를 마법밖에 모르는 괴물로 만들었다. 그는 244살에 마침내 완벽한 마법의 왕도를 깨닫고 수많은 귀족 제자들을 이끌고 전 세계를 유람했다. 그런데 그가 사용한 마력은 뒤틀린 황천에서 불타는 군단의 주목을 끌었고, 결국 고대 전쟁이 일어나게 된다. 조선은 국토가 반 이상이 대운하가 되어 버리는 치명적인 피해를 입었다. 그래서 간달프는 그의 애인 사우론에게 1만년간 감옥 속에 감금당했다. 그는 그곳에서 엄청난 분노를 키웠다.

그는 그곳의 간수 어청수(절대 붕어 어청수가 아니다!)와 사랑하는 사이가 되었고 어청수는 그를 감옥에서 풀어 주었다. 간달프는 어청수와 함께 프랑스의 척박한 땅으로 도망쳐 검은 사원을 짓고 그곳에서 김밥을 까먹으며 살기 시작했다. 하지만 곧 조선에서 추적자들이 몰려왔고, 추적자들이 그의 진실을 알려 주었다. 사실 그는 어디에도 없는 의 화신이고 어청수는 사람들에게서 멀어질 수밖에 없는 '나늬'라는 여자였다는 것이었다. 간달프는 그저 1만 년만에 들은 여자 목소리 때문에 그녀에게 반한 것이었다.

그는 그 사실을 깨닫고도 최대한 반항하려 했으나 25명의 영웅에게 1주일만에 제압당했다. 어청수는 마지막에 절묘하게 배신을 때려서 살아남았으나 붕어 수컷으로 변하는 저주를 받았다.

죽음[편집]

간달프는 죽었으나 이므로 죽어도 죽은 것이 아니다. 그는 우주에서 사념체로서 둥둥 떠다니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