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Disambig.svg 고양은 여기로 넘어오거든. 그니깐 동물에 대해서는 고양이를 참조하란 말이다.
Daedongyeojido.jpg 이 문서는 대한민국 국내의 특정 지역에 관한 문서입니다.
이 문서를 편집하실 때에는 백괴사전:대한민국의 지역 문서에 나와있는 편집 규칙에 따라 조심히 편집해 주십시오. 특정 지역에 대한 비하 등, 객관적 시점에서 악의적으로 비춰질 수 있는 편집은 차단에까지 이를 수 있습니다. 그리고 당신이 고소미를 드시게 되더라도 백괴사전은 일절 책임지지 않습니다.
True.svg 이 문서는 사실을 근거로 한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이 문서는 비록 백괴사전에 등록되어 있지만 최대한 사실에 근거하여 만들어진 문서입니다.

면책 조항: 이 틀이 달려 있더라도, 사실이 아닐 수 있습니다.

고양고양시
고양시
(휘장) (문장)
표어: 꽃보다 아름다운 사람들의 도시, 고양
노래:
핵심 지역 덕양구
주요 지역 일산동구·일산서구
공식 언어들 한국어
초대 원수 불명
현재 원수 이재준
설립 고양시 승격: 1992년
화폐 대한민국
종교 다양
시간대 UTC+9(KST)
전화 코드 031(단, 옛 신도읍 지역은 02)

고양시 (Goyang City, 비공식 이름: 고양고앙시[1])는 경기도 북서부에 있는 도시이다. 이곳에는 고양이들이 모여 살기 때문에 이 이름이 붙여진 것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지만, 실제로는 고양시청 SNS 담당자가 고양시와 비슷한 고양이를 가지고 드립을 쳐서 이렇게 알려진 것이며, 실제로는 '꽃보다 아름다운 사람들의 도시'라고 표어에 나와 있듯이 고양이 말고도 사람도 산다.[2] 한강 이북의 경기도 지역에서는 가장 큰 도시[3]이며, 다른 지역 사람들에게는 일산이라고 더 알려져 있는데, 아마도 1990년대에 지어진 일산신도시 때문일 것이다.

역사[편집]

조선 이전[편집]

1413년 이전, 즉 대고려제국 시대와 태종 때까지는 고봉[4]덕양이라는 두 개의 작은 마을로 갈라져 있었으나, 1413년 태종 이방원은 두 고을을 어떻게 했는지는 모르지만 어쨌든 하나로 합쳐 고양군이 되었다.[5] 이 시기에는 고양이들이 하나 둘씩 나타나기 시작했는데, 태종이 이 고양이들을 좋아해서 이 이름을 붙였다 카더라. 그러나 초딩 마인드의 폭군 연산군은 1504년에 고을을 없애버리고 자신의 사냥터로 만들어버렸다. 주민들은? 당연히 보상도 못 받고 쫓겨났을 것이다. 그래도 2년 후 연산군이 뒈지자 다시 복구되었다.

일제 강점기[편집]

1914년, 왜국에 의해 조선이 멸망한 후, 행정 개편을 실시할 때 경성부의 외곽 지역 중 한강 이북 지역의 대부분[6]을 고양군 영역으로 강제 편입시켰다. 야호!할 때였을 것 같은가? 아니다. 군청은 이때 을지로 6가[7]로 이사를 가야만 했다.

대한민국[편집]

그러나 해방 이후 행정구역 조정이 다시 시행되어 1963년까지 다시 원래의 영역으로 줄어들었다. 그러나 1973년, 신도면 진관내리, 진관외리, 구파발리를 빼앗기면서 고양군민의 불만은 극에 달하게 된다. 결국 서울특별시는 군청을 원당으로 옮겨 주었다. 그 후 1992년까지 송포면을 제외한 나머지 지역이 모두 읍으로 승격하고, 게다가 그 읍들이 거의 모두 시 승격 요건을 넘어서자, 정부는 이를 해결할 방법을 찾아야 했다. 먼저, 각각의 읍을 따로 승격시켜 시로 만드는 방법이 있었는데, 이는 그 당시 가장 일반적인 방법으로, 군에서 군청 소재지 혹은 또 다른 특정 읍의 인구가 5만이 넘어가면 읍을 시로 승격시키고 나머지 지역을 군으로 남기고 남은 읍이 없을 때에는 그 군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곳 1곳을 읍으로 승격시켜 주었던 것이었다. 그러나 이렇게 되면 모든 읍이 각각의 시[8]가 되고, 고양군에는 송포면만이 잔류하게 되는 문제가 있었다. 이 때문에 처음에는 대화동, 탄현동을 제외한 송포면 지역을 파주군에 양도하여 하였으나 주민들의 반대로 무산되었고, 그러자 정부는 고양시, 원릉시, 일산시 3개의 시로 나누는 방안을 생각하였으나, 결국은 군 전체를 시로 승격하여 문제를 한 번에 해결하였다. 그리고 일산 지역에는 신도시가 들어서면서 고양시의 인구는 빠른 증가세를 보였다. 다만 이런 일 때문에 고양시가 일산로 불러지는 경우가 많았으며, 고양시가 덕양구 주민을 외면하고 일산구 주민을 챙겨주자, 덕양구 주민 중 일부는 고양시청과 관련 기관에 찾아가거나 전화를 걸어 '거기 일산죠?'라고 비꼬는 일도 있었다. 하지만 고양시청 SNS 담당자가 고양이로 고양시를 홍보하자 일산으로만 알고 있던 주민들이 고양시로 알아듣게 되었다. 이후 2014년, 시 승격 22년 만에 고양시는 인구 100만을 넘어선 10번째 도시가 되었다.

교통[편집]

철도[편집]

철도교통으로는 수도권 전철 3호선이 /모양으로, 수도권 전철 경의·중앙선이 \모양으로 지나가지만, 하나는 선형이 망했고, 다른 하나는 배차간격이 똥망이라 고양시민에게 외면받은 불쌍한 존재다.

버스[편집]

반대로 고양시, 특히 일산 지역에서는 버스의 인기도가 높은데, 이는 중앙로라는 거의 직선에 가까운 코스를 따라 중앙차로로만 달리며 교통 상황의 영향을 많이 받지 않기 때문에, 광역버스 회사들의 수입이 짭짤하다. 그러나 가끔 버스철을 만들기도 하니 주의할 것.

도로[편집]

1번 국도의 일부인 통일로, 77번 국도자유로가 서울과 고양시, 그리고 파주를 잇는다. 그리고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가 덕양구와 일산동구의 경계 지점을 무심한 듯 시크하게 지나가는데, 이들 도로는 수많은 차들이 교통 지옥을 만들어내고 있다.

SNS[편집]

고양시가 일산, 또는 일산로 알려진 것을 고양시로 알리게 된 것이 SNS이다. 고양시는 고양시와 이름이 비슷한 고양이적절하게 드립을 쳐 고양시를 알리기 위해 페이스북의 타임라인에 고양이를 올리는 것으로 시작해서 기존 표지에도 고양이를 바탕으로 만든 캐릭터인 고양고양이를 넣었다. 이런 일은 적절하게 반응해서 한 페이스북 사용자로부터 '고양시는 고양고양해.'를 올리게 되는 계기가 되었다. 이후 고양시청 페이스북 페이지에 좋아요가 넘으면 최성 시장에게 고양이 코스프레를 하겠다고 하자 시장은 이를 흔쾌히 받아줬고, 그것이 실제로 일어나 최성 시장에게 코스프레를 하였고, 이때 마침 언론이 적절하게 보도해 그 분이 유명해지면서 고양시가 고양이들이 사는 일산이 속한 도시로 인식하게 되었다. 이후 고양시의 기존 마스코트인 코코를 밀어내고 고양고양이가 공식 마스코트가 되었다.

도보시오[편집]

주석[편집]

  1. 고양시청 트위터에 적힌 위치
  2. 고양 이름의 유래는 역사 문단을 참조할 것.
  3. 2014년 12월 현재 1,006,154명으로, 대한민국 10번째의 100만 인구 도시가 되었다.
  4. 지금의 일산구 지역으로 추측됨.
  5. 2013년에 600주년을 맞았다.
  6. 지금의 서울특별시 은평구, 서대문구, 마포구, 성동구, 광진구, 성북구, 동대문구, 강북구를 비롯한 지역.
  7. 지금의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인근이다.
  8. 원당시, 지도시, 신도시, 화전시, 일산시, 벽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