덱스터

From 백괴사전
(Redirected from 덱스터의 실험실)
Jump to: navigation, search
Hi.jpg 이 사람은 굉장한 살인마입니다!
이 사람은 살인마이니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Kill.PNG
Auckland-nuclear.jpg
이 글은 심각하게 방사능에 오염되었습니다. 접근하지 마시오!
생긴건 이래보여도 덱스터는 분명한 초딩이다. 착각하지 말자.

덱스터 모건 보이 지니어스는 천재 과학자이자 법의학자, 혈흔분석가, 그리고 연쇄살인마인 쌀국의 한 초딩이다.

출생[edit]

덱스터는 태어날 때부터 천재로 태어났다. 하지만 생후 6개월이 지난 무렵 수심 5cm 정도로 고인 엄마의 피 웅덩이 속에 며칠 동안 헤엄쳐 다녀야 했기 때문에 그 결과 그는 사이코패스가 되었다.

고작 초등학생이지만 그의 천재적인 머리와 살인마에 대한 증오, 지독한 에고이스트, 과학에 대한 맹신적인 신봉, 금전감각 제로, 지구 최강의 하이테그 과학기술과 마치 야가미 라이토처럼 자신을 세상의 정의라고 생각하는 착각 등등이 그를 살인마를 잔인하게 살해하는 살인마로 만들었다.

살인 원칙[edit]

덱스터가 해리에게서 배운 살인 원칙은 다음과 같다.

  1. 철저하게 증거인멸
  2. 철저하게 조사해서 죽여도 저렴한 괴물만 죽일 것
  3. 절대 잡히지 말 것

덱스터의 실험실[edit]

덱스터는 살인마들을 잡아들여 자신의 실험실에 가두어 놓고 그들을 이용하여 여러 가지 잔인한 실험들을 하는 것을 즐긴다. 주로 원형톱으로 목 자르기를 즐긴다고 한다.

잔인한 실험들[edit]

  • 광우병 소고기, 돼지콜레라 돼지고기, 조류독감 닭고기를 먹이기
  • DHMO에 빠트리기
  • 회전체에 집어넣고 20G의 가속도로 회전시키기
  • 자유낙하
  • 미트스핀

희생된 살인마들[edit]

  • 악마의 수학자 - 아이들을 모조리 납치해서 죽을 때까지 수학공부를 시키는 악당. 덱스터에 의해 죽을 때까지 정의의 초코바만 계속 먹어야만? 했다.
  • 티미
  • 왜국의 짝퉁 파워 퍼프걸

인간관계[edit]

디디가 덱스터의 살인 실험을 방해하고 있다.
  • 해리 - 덱스터가 살인마가 되는데에 결정적으로 기여를 한 인물. 이마에 씨밤쾅 번개를 맞고 난 다음에는 호그와트로 건너갔다고 하던데 알 게 뭐야.
  • 데보라 - 해리의 숨겨둔 딸이자 덱스터의 수양 여동생. 그녀는 왠지 호그와트로 가지 않고 그냥 남았다.
  • 디디 - 덱스터의 친누나로 덱스터에 있어서는 위협적인 존재. 그의 철통같은 보안 시스템 조차도 비웃고 마음대로 난장판으로 만들다가 어디 구석에 있는 [누르지 마시오]라는 버튼을 보고는 "어머나? 여기에 버튼이 있었네?" 하면서 천진난만한 표정으로 아무렇지도 않게 그 버튼을 눌러 버린다. 그리고 실험실은 씨밤쾅 폭발하고 덱스터는 숯검댕이가 되어 버린다. 옷은 항상 발레복장이며 '팬티스타킹을 신고 지랄하는 년'이라는 것이 뭔지를 가장 잘 보여주고 있다.

그러나, 그녀는 덱스터의 손에 죽는 사람을 줄이기 위해, 오늘도,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

  • 덱스터 엄마 - 덱스터가 생후 6개월이였을 때 아빠가 체인톱으로 목을 잘랐지만 덱스터가 자신의 과학 기술로 로봇으로 다시 살려냈다. 특기는 덱스터에게 잔소리하기.
Talk.svg덱스터 엄마가 헛소리합···!“덱스터! 좀 조용히 할 수 없겠니!”
  • 리타 - 덱스터의 여자친구. 그녀의 존재가 알려지면서 대한민국의 솔로부대 소속 밀덕후들의 지지가 사그라들었다.
  • 브라이언 - 덱스터의 친형으로 대학을 졸업하고 평범한 연쇄살인범이나 혹은 엄정화의 백댄서가 되고 싶은게 지극히 정상인 대학 신입생. 덱스터가 자신의 실험실에서 실험을 하는 중에 몰래 뒤로 다가가서 선빵을 날리려다가 그만 덱스터에게 들켜서 덱스터의 잔인한 과학 실험 마루타가 되었다. 그는 간장게장을 먹고 뇌가 타들어가면서 고통스럽게 죽어갔다.
  • 독스 - 쌀국의 형사. 살인마 덱스터를 체포하기 위해 그를 추적하고 있다. 그는 결정적인 증거를 손에 넣기 위해 덱스터의 실험실에 몰래 잠입했다. 실험실의 철통보안 시스템이 작동하여 원형톱이 독스의 목을 베기 위해 작동하고 날아다니는 스파게티 괴물이 눈에서 레이저 빔을 발사했지만 그는 무사히 덱스터가 보관하고 있던 죽은 사람의 혈액을 손에 넣어 그 증거물로 덱스터를 살인범으로 고발한다. 하지만 덱스터의 재판에서 상대편 변호사로 나루호도 류이치가 나온 것이 화근이였다. 나루호도는 검찰측이 제시한 증거물이 바로 독스의 트렁크에서 나왔다는 사실을 증명하여 그를 증거조작 혐의로 고발한다. 결국 지금까지 살인 혐의는 모두 독스에게 가게 되었고 독스는 긴급 체포되어 아캄 수용소에 수감되었다. 그러나 조커가 아캄 수용소를 해방시켰을 때 도망쳐 나와 이름을 멘 다크로 개명하고는 다시 덱스터에게 접근한다.
  • 가와사미 - 왜국의 사람으로 평소에 덱스터를 흠모하여 그의 이름을 딴 기타를 만들기까지 했다.

애니화[edit]

덱스터의 일대기는 애니화가 되어 TV에서 시즌 4까지 방영 되었다. 대한민국에서도 카툰 네트워크 체널을 통해서 방영된 적이 있었는데, 백괴스럽게도 잔인한 장면과 선정적인 장면이 난무하는 애니임에도 불구하고 국내에서는 전체 이용가로 방영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