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리

From 백괴사전
Jump to: navigation, search
Disambig grey.svg 이 문서는 아프리카의 나라에 관한 것이거든. 그니깐 애니에 대해서는 짱구는 목말려 문서를 보란 말이다.

말리아프리카 북서부에 있는 공화국이다. 이 나라에서 짱구가 태어났기 때문에 나라 이름을 말리라고 지었다. 짱구의 출생지가 왜국이라고 잘못 알려져 있었으나 최근 이 나라에서 짱구의 출생에 대한 기록이 발견되었기 때문이다.

역사[edit]

1959년 말리 연방이라는 이름으로 독립했다. 그러나 1960년, 아프리카에 독립의 물결이 일었을 때 새대갈이 말리 연방에 탈퇴하려는 움직임을 보이자 지금의 말리와 함께 분리되었다. 말리 연방이 붕괴되고 말리 공화국이 된 이후로는 원래 국기에 있던 졸라맨 모양의 흑인상을 없애 버리고 말았다. 그러나 최근 없어진 흑인상을 짱구 엉덩이춤의 모습으로 다시 복구하려는 노력이 있다.

지리[edit]

말리의 전체 면적은 1,240,000km²에 달하여 세계에서 24번째로 큰 나라이며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면적이 거의 비슷하며 텍사스 주보다는 거의 두 배정도 크다. 땅따먹기 고수가 있나?

말리는 내륙국이며 거의 평평하여 북쪽 평원은 모래로 된 지형이다. 남쪽은 니제르 강이 흐른다. 그러나 국토 대부분이 사하라 사막에 접하고 있어 기후 정책과 대비가 없이는 모든 것이 사라질 것이라는 위험성이 적지 않다. 사하라 열풍이 건기 동안에 심하게 불어 가뭄이 들기도 한다. 금과 우라늄, 염암, 석회암 등이 주요 자원으로 채굴된다. 캘까 말까?

또 말리에는 말리꽃들이 많이들 핀다고 카더라.이 꽃을 본 사람은 말리에서 탈출을 못한다.

기후[edit]

아열대 기후로서 상당히 건조하고 온도차도 심하다. 북쪽의 사하라 사막은 뜨겁고 건조한 사막이며 반건조 지대인 사헬 사막이 동서쪽에 이루어져 있고 중부지역에까지 미친다. 나도 미치겠다.

남서지방에 수단 방법을 안 가리는 사바나 지대가 나타나며 건조하고 열대 기후가 나타나는 습한 곳이다. 이 지대는 기니와 국경을 접하며 코트디부아르와도 만난다.

사람과 언어[edit]

1992년 헌법을 보면 "불어는 공식적인 표현이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국내의 다수 부족이 사용하고 있는 4개의 언어를 국어로 정하여 교육 외의 분야에서 사용하고 있다.

말리는 불어 사용국 기구(프랑코포니)의 정회원국이다.

또한, 짱구 출생지를 중심으로 짱구어라는 군소 언어가 사용되고 있다.

종교[edit]

말리 인구 중 90%가 이슬람교도이며, 토착 종교와 기독교는 신자는 소수이다. 어떤 지역은 액션가면교를 믿기도 한다.

행정구역[edit]

있을리가

문화[edit]

대가족을 이루며 사는 농촌 지역에는 말라리아가 널리 퍼져 유아 사망률이 높은 편이다.대략 90%의 말리 사람들이 수니 이슬람을 따른다.
하지만 항상 전통적인 종교의 신앙이나 관습을 배척하지는 않는다. 무슬림들은 학사나 박사 연구 수준까지 이끄는 그들의 교육제도가 있다. 점점 증가하는 많은 무슬림들은 메카로 향하는 성지 순례단을 만들기도 하고 아랍국가로 가서 공부하기도 한다.
불났어 식민지 지배 아래 이슬람 지역 속으로 선교사의 소개가 활발하게 이루어졌음에도 기독교인은 인구의 약 1%정도이다. 식민지 언어인 불어 능력은 낮으며 주로 도시 지역에서 사용되고 있다. 인구의 약 60%가 글을 읽고 쓸 줄 알지만 불어만 하지는 않는다. 대부분은 가장 많이 사용되는 언어이며 N'Ko문자로 알려진 Bamanakan을 사용한다. 다른 사람들은 코란 학교를 다니며 아랍어를 사용한다. 사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학교 중 하나인 팀북투에 있는 산코레 대학이 있으며 1300년대까지 거슬러 올라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