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괴사전:대문

From 백괴사전
Jump to: navigation, search
수줍은백괴낚시nt.svg
한국어 백괴사전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백괴사전은 전 세계 여러 언어로 만들어 나가는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으로, 누구나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현재 한국어 백괴사전에는 문서 7,085개가 실려 있습니다.

알 게 뭐야(Nobody-Cares (NC), '이.런.망.할'이라는 표현으로 대체되기도 한다.)는 독재자, 전제 군주, 민주주의, 일반 대중, 모든 사람, 그리고 위키 관리자에 의해 사용되고 있는 정책이다. 아무도 돌림병을 신경 쓰지 않는다고 하는 사실마저 없으면, "알 게 뭐야"는, 오늘 세계가 직면하고 있는 최대의 유행병일지도 모른다.

'알 게 뭐야'라고 불리었던 고대의 한 학파는, 누군가가 무엇인가를 바라고 있어도 아무도 그것을 신경 쓰지 않았던 때에 태어났다. 고대 메소포타미아나 로마 제국 쇠망기의 언제 어디선가 이 학파가 일어났다고 생각되고 있으므로, 여기에서는 고대 그리스가 기원이라고 하기로 한다. 아무도 일부러 확인할 정도로 신경 쓰지 않으니까.

'알 게 뭐야'라고 불리었던 고대의 한 학파는, 누군가가 무엇인가를 바라고 있어도 아무도 그것을 신경 쓰지 않았던 때에 태어났다. 고대 메소포타미아나 로마 제국 쇠망기의 언제 어디선가 이 학파가 일어났다고 생각되고 있으므로, 여기에서는 고대 그리스가 기원이라고 하기로 한다. 아무도 일부러 확인할 정도로 신경 쓰지 않으니까.

누군가가 신경 쓰지 않는 것을 시작했다. 우선 권위 부여를 위해서, 그것은 제우스 신이였다고 해 두자. 제우스는 최고신이며, 사람들이나 무엇인가를 지배하고 있어 그 때문에 사람들은 괴로워하고 있었다. 제우스는 그런 일은 아무도 신경 쓰지 않는다고 생각해 산양을 괴롭히고 있었다.

'알 게 뭐야'의 적절한 사용법은, 대중 동원이나 사회 계획, 카리스마적 리더십 등이 필요한 복잡한 과정이다. 그런데 사실은 그런 일은 아무도 신경 쓰지 않는다. '알 게 뭐야'가 잘 일하고 있는 한은, '알 게 뭐야'가 어떻게 일하는 가에 대해서는 아무도 신경 써 주지 않는다.

이어지는 순서로 로마 제국이다. 로마인은 크리스트 교도를 좋아하지 않았다. 아무도 그들을 신경 쓰지 않고 오히려 그들을 사자와 싸우게 해 죽게 했다.

※ 안내: 특집 기사 신청은 언제든지 받고 있습니다. 특집 기사 요청 란을 참고하세요.
  • 4월 1일 왜국의 새 연호가 令和(れいわ)(레이와)로 발표되었다는 사실을...
  • 백괴사전의 문서 수가 7000개가 되어 가고 있다는 사실을...
    • 이미 7000개가 넘었다는 사실을...
  • 배가 산으로 가려면 사공이 많아야 한다는 사실을...
  • 지상 최대의 축제가 벌써 지나버렸다는 사실을...
  • 위키백과에서 백괴사전알고 계십니까를 베껴갔다는 사실을...
  • 벚꽃의 꽃말은 중간고사라는 사실을...

“곧있으면 사월이다..”

대구 사월역 근처에 사는 평범한 회사원

“↳ 사월이네...”

아까 그 회사원

“냐뮤위키,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만우절

백괴사전위키를 이용하여 전 세계 너희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웹 기반의 다언어 백과사전입니다. 백괴사전은 재미 있는 자유 콘텐츠 백과사전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는 프로젝트로, 누구나 참여하여 문서를 수정하고 발전시킬 수 있습니다.

백괴사전은 세 가지 기본 원칙에 따라 운영됩니다. 모든 문서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사용-동일조건변경허락 2.5에 따라 사용할 수 있으며, 복사, 수정과 배포가 자유롭습니다.

치즈를 옮긴이.png
의 본명은 이영진이다.

더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