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왕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jangi.jpg 이 문서에 쓰인 바이트들이 일본을 공격합니다!
이 문서는 반일이나 반오타쿠 감정이 함유되어 있을 수도 있으며, 함부로 친일발언을 할 시 목숨을 보장할 수 없습니다.
일본을 공격한다..JPG
고종.jpg 이 문서들은 왜놈이나 친일파들에 관련된 내용을 포함하고 있거나 친일파들이 썼던 문서입니다.
여기 비운하게 살해된 고종황제가 보이시나요? 하루라도 빨리 친일파들을 처단합시다.

역적 노무 시키들!

Bouncywikilogo small.gif
헤헤헤 위키백과도 모르는 것들이 잘난척 하기는!
왜왕
현재 왜왕인 아키히토(헤이세이 일왕). 이 사람은 고도의 개념을 소유했으니 무조건적으로 싫어하지는 맙시다... 이 사람은 사실 대한민국 군대에서 7군단장을 역임했었다.

왜왕(倭王)은 니뽕의 상징적 국가 수장이며 수많은 니뽕징들에게 추앙받는 존재이다. 니뽕에서는 천황(天皇, 왜말로 텐노라고 읽는다). 하지만 이것은 지랄일 뿐, 대한민국의 대부분의 시민들은 일왕 혹은 왜왕으로 부르며, 듕귁에서는 열도국 추장으로 흔히 부른다.

역사[편집]

일본서기에 따르면, 왜국 최초의 우두머리는 기원전 7세기의 진무 왜왕이라고 여겨지는데, 기원전 7세기라고? 와우, 이런 미친! 이때 왜국은 구석기 시대였고, 인종마저도 아직 원숭이 그 자체였다. 그런데 국가가 성립되었다니, 미친 이야기가 아닐 수 없다. 게다가 더 웃긴 건 전세계 최초로 황제 타이틀을 사용한 사람은 듕궉진시황인데 천황을 신처럼 모시는 니뽕징들은 "우리의 위대하신 진무 왜왕께서 진시황 따위보다 앞서서 황제(천황) 칭호를 사용하셨다!"라는 개드립이 나온다. 이건 씨발 거의 환단고기와 맞먹는 허구성을 가지고 있는 역사책이 일본서기이며, 3대 왜왕부터 10대 왜왕 정도까지는 거의 재위기간이 연달아 100년을 넘었다고 하니, 정상적인 인간이라 보기 힘들다. 원숭이라 그런가? 아무튼 실제로 존재했다고 여겨지는 것은 아무리 오래 전으로 잡아도 12대 스이코 여왜왕 때부터라고 보인다.

그러나 실제로 왜국에서 천황이라는 칭호가 쓰였던 때는 40대 덴무 왜왕때이다. 덴무 왜왕은 자기네 국호를 일본이라고 정했고, 듕궉으로부터 천황 호칭을 수입하여 본격적으로 왕에서 천황으로 호칭을 격상하여 사용하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글고 사실 천황 칭호는 덴무 왜왕때만 쓰려고 했는데 나머지 왜왕들이 지들도 왕보다 1단계 높은 황제 노릇을 존나게 하고 싶어서 결국 천황 호칭을 쓰게 되었고 지금까지 이어진 것이다.

시간이 지나면서 왜왕은 점점 奀도 아닌 존재로 변해갔다. 소가 씨와 후지와라 씨 등이 왕실을 쥐락펴락하며 실권을 잡았기 때문이다. 이것은 좆선왕조의 그 유명하디 유명한 세도 정치와 견줄 만하며, 그 이후 헤이안 시대 후기부터는 거의 막장의 진수를 보여 주었다. 그러던 왕실은 무사 계급에게 먹이를 주려다 철창 안으로 굴러 떨어져 그야말로 병진이 되었으며, 그 때부터 왜왕 따위 발톱의 때만도 못하게 여기는 무사 정권이 수립되기에 이르렀다.

겸창(가마쿠라) 막부가 와해되고 또 왕권을 가지고 원숭이들이 지들끼리 분열하였는데, ... 이 때의 역사는 남북조 시대라고 있긴 한데, 복잡해서 필자가 잘 모른다.

무로마치 막부가 무너져가는 시기에 전국의 원숭이 수장들이 왜국을 통일하겠다고 날뛰었는데, 그것을 천하 통일이라고 지껄이는 웃기지도 않는 발상을 하기 시작한 것이다. 아무튼 풍신수길소일본을 통일하고 덕천가강이 에도 막부를 세우며 번영할 시기에, 왜왕은 집에 처박힌 채 AV를 보고 가끔 청나라와 좆선의 사이트에 접속하여 초딩 같은 덧글을 남기는 등 온갖 히키코모리적인 짓을 하고 있었다. 오호 호재라.

예전 니뽕징들이 신으로 숭상하던 왜왕이 바로 오른쪽 난쟁이 똥자루만한 사람이다. 왼쪽 키큰 사람은 왜국 GHQ 막부의 초대 쇼군님이시다. WOW! 참고로 이 사진 말고 왜왕이 왜국 GHQ 막부의 초대 쇼군님께 허리를 숙이며 인사하는 모습이 찍힌 사진이 있는데, 니뽕징들이 이 사진을 없애버렸고 그나마 쌀국에서는 그 사진을 보존하고 있는데 지금 쌀국과 니뽕의 관계가 존나게 좋아지면서 쌀국에서는 어지간한 경우가 아니면 왜왕이 허리를 숙이며 인사하는 모습의 사진을 공개하지 않는다.

에도 막부가 쌀국의 협박에 개항하게 되고, 사회적 혼란이 일어나자 존왕파라고 부르는 무리들이 들고 일어나 막부를 뒤엎어 버리고 교토에서 히키코모리 짓을 하고 있던 메이지 왜왕을 추대하고 입헌군주제 국가를 수립하니, 이것이 명치 유신이다. 이 때부터 왜국미친 원숭이 침략 근성은 극에 달하였고,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너무도 잘 알고 있겠지?

그러나 1945년 자위질을 존나게 많이 한 니뽕 원숭이 새끼들은 위대하신 천조국지조국에 의해서 제2차 세계 대전에서 꼴보기좋게 패망했다. 1989년 개씨발 좆같은 방사능 폐기물새끼인 히로히토자위를 너무 한 바람에 기운이 쇠하여 뒈져서 지옥에 떨어져버렸고 현 왜왕인 아키히토가 즉위했는데, 이 인간은 왜국이 타국에 벌였던 전쟁범죄에 대해서 사죄와 반성을 하는 개념적인 모습을 보이고 덤으로 자기를 백제 무령왕의 후손이라 칭할 정도였으니 그다지 한국인이 미워할 대상은 못 된다. 어쨌든 2차 세계 대전의 패전 이후 왜왕은 과거처럼 정말 奀도 안 되는 존재가 되었으니, 미워할 거면 왜국 총리들을 미워해야 하지만 여전히 왜왕이 껄끄러운 존재임에는 틀림이 없다. 지금도 껄끄러운 존재이며 나라의 문제점 중 하나다.

세계에서 가장 높은 존재?[편집]

반은 맞고 반은 틀렸다. 지구상 전세계에서 유일한 황제(Emperor, 天皇)로 높은 존재이다. 근대 시대 이후에 절대왕정 국가들이 혁명을 통해서 황제나 왕들이 쫓겨나서 역사 속으로 사라졌기 때문이다. 근데 왜왕은 유일하게 2차 세계대전에서 패망했는데도 쌀국 양키놈들이 한반도의 공산화를 막고 민주화를 실현해야 한다는 명목으로 왜왕을 전범재판에서 죽이지 않고 살려뒀기 때문에 지금까지 이어지는 것이다. 더구나 에티오피아가 1975년에 공산 혁명으로 황제가 쫓겨났기 때문에 사실상 왜왕만이 황제 타이틀을 그대로 가진 채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근데 왜왕은 비록 지금까지도 니뽕징들에게 신으로 추앙받고 있지만 다른 나라에서는 자기네 나라 왕도 아닌데 굳이 이런 예의를 갖출 필요가 없을뿐더러 오히려 이러한 행위를 불쾌하게 여긴다. 게다가 왜왕은 천황이라는 타이틀을 가진 전세계 유일의 황제라고는 하지만 그래봤자 권력이 奀도 없는 안습한 상태고 비록 천황보다 계급이 1단계 낮긴 하지만 다른 나라들(특히 서양)의 왕들보다 영향력이 奀도 없다. 왜국 헌법에도 왜왕은 그저 상징적인 존재일 뿐 권력 행사라든지 재력 행사라든지 이런 나머지 활동을 일절 할 수 없다.

황족[편집]

황족은 왜왕의 친척들을 뜻하는데, 정말 백괴스럽게도 남자 황족이 비황족 여자와 결혼하면 아내도 같이 황족이 되지만, 여자 황족이 비황족 남자와 결혼하면 오히려 황족 신분을 잃어버린다. 이런 법칙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사람이 지금까지 딱 한 명 있는데, 바로 쿠로다 사야코(왜말: 黒田清子흑전정자)이다. 쿠로다 사야코는 원래 아키히토의 딸이었는데, 그의 오빠 맛없는사람?(왜말: 不味人文仁)의 베프인 쿠로다 요 새끼?(왜말: 黒田慶樹)와 결혼식을 치른 후 구청에서 혼인신고를 하는 순간, 황족 명단에서 제명이 됐어요~ 하며 신분이 급추락하여 그 때문에 쿠로다 사야코는 자기 아버지 집에도 맘대로 못 들어가는 신세가 되었다. 반면 이런 법칙으로 커다란 수혜를 입은 놈이 있는데 그게 도쿠가와 이에야스였다. 도쿠가와 이에야스는 딸을 왜왕에게 시집보냈더니 아들은 못낳고 딸만 낳았는데 그 딸이 왜왕이 됐다. 결국 이렇게 해서 도쿠가와 이에야스의 후손들도 황족이 되었다... 가 아니고 도쿠가와 이에야스의 딸은 결혼 직후부터 도쿠가와 이에야스와 가문이 달라지기 때문에 황족으로는 보지 않는다. 대신 도쿠가와 이에야스 지가 직접 왜국을 통치해 먹었으니 경사났네 경사났어

역대 천황과 황족들[편집]

왜국에서는 백괴스럽게도 왕자를 친왕이라고 부르고, 공주를 내친왕이라고 부른다. 그래서인지 다른 나라들(특히 서양)이 왕자나 공주가 있다면, 니뽕 새끼들은 양코쟁이놈들의 왕은 우리나라 천황보다 신분이 낮다는 개드립을 펼쳐대고 양코쟁이놈들은 열폭해서 우리나라 왕이나 왜국 천황이나 동등한 존재라고 따진다. 이런 미친 새끼들... 그리고 남자 황족들의 이름은 다 '히토'로 끝나고, 여자 황족들의 이름은 다 '코'로 끝난다. 쀍!!

가을 사람?[편집]

  • 아키히토(왜말: 秋人明仁): 현대의 왜왕 중에서는 유일하게 가이늄을 탑재한 왜왕이니 무조건 싫어하지는 말자.(아키히토 지가 백제 무령왕의 후손이라고 밝힌 기사).
    • 2019년 4월 30일 정식으로 퇴위한다.
  • 미치코 황후: 오크 족장이다. 사실 시어머니 때문에 당분간 말을 하지 못하게 된 적도 있었다.
    • 나루히토 황태자(왜말: 成人徳仁皇太子): 늙었다. 2019년 5월 1일부로 왕위를 계승한다.
    • 마사코 황태자비: 오크다.
      • 도시노이야 아이코(왜말: 都市に住む野郎?敬宮愛子): 나루히토의 딸. 학교에서 이지메를 당했다 카더라. 진짜다.
    • 아키시노노미야 맛없는사람?(왜말: 秋篠宮不味人文仁) : 나루히토의 동생. 콧수염이 없으면 뭔가 허전해보인다. 말 그대로 이 사람은 불륜남에다가 행패를 많이 부리기 때문이 밥맛이 없다.
    • 기코 친왕비: 황실에서 승승장구 하는 오크 족장.
      • 마코( 眞子): 후미히토의 딸. 미소녀라고 하던데 나중에 부산 아줌마로 진화했다. 그리고 이름에 들어가 있는 '眞'을 약자로 真이라고 쓰면 코렁탕을 먹는다. ([1] 마코 내친왕의 이름이 '眞'子라는 증거. 왜말 위키백과홀로섬다케시마라고 한다는 것만 빼면 정확하다.)
      • 카코(佳子): 마코의 동생. 역시 부산 아줌마로 진화했다 카더라.
      • 히사히토(悠仁): 초등학교에서 고급대접 받는 만 9살짜리 어린아이. 아버지 후미히토의 탄생 이후로 남자가 한 명도 태어나지 않아 아키히토 계가 끊긴다는 말이 있었는데 얘의 탄생으로 일단락되었다. 더불어 얘한테 장래 희망을 물어본다면 물어볼 가치도 없을 것이다. 왜냐하면 반드시 '왜왕'이라고 할 테니까. 얘도 도시노이야 아이코와 똑같이 이지메로 판정날...뻔한적이 있었다 카더라. 진짜다.
    • 쿠로다 사야코(왜말: 黒田清子): 아키히토의 딸. 결혼 전에는 황족으로서 외국에 사절?로도 많이 가고 승승장구 했다. 세계 최초로 알바를 한 황족이며 세계 최초로 오타쿠가 된 황족이고 세계 최초로 황족·귀족이 아닌 평민 남자와 결혼한 황족이다. 결국 비황족 남자와 결혼했다는 이유로 황족 신분을 잃어버렸다!! 참고로 '귀족'이라는 말이 있는 걸로 보아 왜국에는 아직까지도 신분제도가 존재한다.

도보시오[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