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격적 누적 불안정성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Jam.png 이 문서는 이 없습니다.
꿀잼이 듬뿍 들어간 글을 만드는 데는 너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합니다. 바보같이 웃기지 않는 법도 참조해주세요.
당신의 뇌가 급증하는 정보량을 이기지 못하고 폭주하는 모습 이 문서는 그 내용이 위키백과처럼 진지하고 어려워서, 읽는 순간 다음과 같은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다음 글을 읽는 순간 가 제 스스로 포맷을 할 것이며,
['Press Any Key to Boot From Brain'....]
컴퓨터마저 타버릴 것입니다.
Gedit.png 해설이 필요한 문서
이 문서는 일반인이 읽었을 때 이 문서의 원관념 또는 작성의도를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위에 있는 해설 탭을 눌러서 이 문서에 대한 진지한 설명 또는 알맞은 해설을 적어 주십시오.
01 Tristeza.jpg 고아가 된 문서
다른 문서에서 이 문서를 향한 링크가 너무 적거나 이 문서에서 나가는 링크가 없기 때문에 이 문서는 고아로 취급됩니다. 비슷한 주제를 다루고 있는 문서들을 검색하셔서 링크를 추가해 준 다음 이 메시지를 지워 주십시오.

인격적 누적 불안정성(人格的累積不安定性)이란 AI를 탑재한 전자 제품들에게 나타나는 도덕적 결함성을 이르는 용어이다. 주로 인공 지능 윤리학이나 신사회 사회학에서 사용하는 용어이며, 지능 공학에서는 자주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제3 결함이라는 짧은 용어를 사용한다.

이 문제 때문에 최근 EU에서는 인공지능을 인간과 동급 취급하여, 인격적 누적 불안정성으로 인해 다른 인간이나 기계에게 위해를 끼칠 시 법적으로 코딩을 다시 하여 반드시 버그를 수정하여야 하는 법안이 통과되었다.

메커니즘[편집]

AI 사업의 초기 세대 (2010년~2014년)에는 AI의 완성도가 떨어졌다. 초기 AI는 극초고효율 엔진을 사용해 장시간 데이터베이스를 재검토하여 자료를 정리하는 일이 주 목표였다. 이 시절의 인격 상수는 거의 0에 가까운 값이라 무시가 가능한 수준이었다. 그리고 제 2세대 (2014년~2021년)에 인격 상수가 거의 3에 가까워졌으나, 당시에는 이 인격 상수는 부작용을 불러일으키지 않고 오히려 긍정적인 효과를 불어왔다. 그러나 제 3세대(2021년~2030년)에 이르자, 인간의 생존 본능에 해당하는 정보 보존 본능이 코딩되기 시작하는 인격 상수 152에 이르자 자신들을 파기하려는 행위에 반발하는 AI 탑재 전자제품들이 생겨나기 시작했으며, 계산 착오가 늘어나기 시작했다.

Uncy letter u.svg

이 문서는 토막글입니다. 서로의 두뇌 안 지식을 긁어모아 알차게 문서를 완성해 갑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