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법

From 백괴사전
Jump to: navigation, search
Court.svg 재판장님께서 판결을 하시겠습니다.
원고인은 당신에게 패드립요 요 요 컴온컴온 쉐킷 어 요 요 요 워럽 워럽 쉐킷 마더퍼커 퍼킹저스트 어너 비치 느금마봉지 갓뎀 쉐키럽 오 지저스 오 대밋 요 어 야마떼 기모찌 스고이데스네 컴온 어 어 어 어어어어어 어오아오아어 느금마봉지 개봉지말봉지 씹봉지 삐뚜루빠뚜루 휘뚜루마뚜루 씨부랄탱탱부랄 씹종레이숑 느금마봉지 깐따삐야 삐리삐리삐리빠라뽕 그지그지 상그지 구리구리 멍텅구리 개구리 빠구리 奀밥구리 가리가리 아가리 대가리 니주가리 턱주가리 부여잡고 가자미 닮은 니 면상에 카악 퉤 침뱉고 침닦을려고 손 올릴때 와사바리 낑겨 놓고 요리조리 오지져 갈겨놓은 다음에 느금마 봉지 개봉지 말봉지 씹봉지 삐뚜루빠뚜루 쉐킷 쉐킷 지져스 잡지 봉지 느금마 봉지를 잡지를 봉지를 잡아서 흔들어 제껴봐 어 저 어 쉐킷나우을 하고 니기미 엔터테인먼트느금마 엔터테인먼트에 갈 형을 선고 합니다. "땅 땅 땅!"

184.72.212.254 : 잠깐! 이의 있소!

Clippy.gif

님께서는 헌법이라는 이름을 쓴 종이 쪼가리를 읽고 계십니다.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Guideline icon e1.svg 절대 따위로 읽지 마라! 죽이는 수가 있다!

헌법(dksemfhdj: gjsqjq,영어: The oldest law of korea)은 말 그대로 대한민국의 헌 이다. 많은 대통령과 독재자께서는 헌 법을 새로 만들어도 Blue circled 9.svg초 만에 헌법으로 바뀌어서 달라지는 것이 없다. 또 이 멍청한 짓을 Blue circled 9.svg번이나 했다!? 다른 나라에도 헌법은 있으나, 이름이 크게 다르다. 예를 들어, 기본법이라고 칭하는 나라도 있으며, 여러 변종이 부카니스탄 제외하고는 없다.

흔히 대한민국의 가장 높은 법이라고 하는 사람이 많은데, 사실 너가 그 헌법을 공부하기 위해 집에 틀어박혀 산다면, 너는 엄청난 허무주의를 느낄 것이다. 왜냐하면, 헌 법은 오래된 법이라서 제대로 쓰여 있는 부분이 없기 때문이다.

생긴 것[edit]

수학의 정석의 법 편으로 보인다.

내용이 복잡하다.
Oldlaw2.jpg

수학의 정석으로 둔갑시키기[edit]

헌법 책을 수학의 정석으로 완벽히 변신시킬 수 있다. 요렇게 하면 된다.

  1. 에 검은색 페인트를 칠한다.
  2. 무안단물을 뿌리고 갤럭시 노트 7을 던진다.
  3. 반의 확률로 수학의 정석이 되며, 반의 확률로 타 버린다.

최근 占쏙옙 기자단이 밝힌 바로는 대통령이 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고 한다.

  1. 수학의 정석을 헌법이라고 이름을 짓고, 헌법을 수학의 정석이라고 이름을 짓게 한다.
  2. 국회의원에게 코렁탕으로 위협한다. 시장이나 장관도 괜찮다.
  3. 그러면 대한민국의 헌법은 수학의 정석이다.
  4. 문과 학생들이 시위를 한다.
  5. 대통령이 탄핵당한다.

그래서 문과 학생들이 없는 곳에서는 이 일이 가능하다.

여러 계층과의 관계[edit]

헌법재판소와의 관계[edit]

이 부분의 본문은 헌법재판소입니다.

헌법재판소는 그 유명한 헌 법을 가지고 판결하는 법원이다. 그래서 우리의 뜻과는 상당히 맞지 않는 결과가 많이 나온다. 헌법재판소는 헌법을 재판할 수 없다. 허허, 창과 방패가 아닌가. 흔히 일부 사이트에서는 헌법이 먼저냐, 헌법재판소가 먼저냐, 라는 정치적 병림픽이 개최되기는 한다. 결과는 하나뿐이다.

박사모와의 관계[edit]

Crystal Clear action info.svg 경고! 이 문서는 읽다 보면 이가 시릴 수 있습니다.
내가 뭐라 그랬어? 이가 시릴 수가 있다고!

“박근혜 탄핵 기각!”

수꼴들, 삐–지랄하며

박사모가 숭배하는 닭을 엄청 넓은 파란색 기와 닭장에서 쫓아내고 가 돌아다니는 작은 독방으로 쫓아내, 박사모와의 관계는 영 좋지 않아졌다. 이 사람들이 변하지를 않는다. 그만둘 줄을 알아야지!

자유조센당과의 관계[edit]

헌법을 지킨다 지킨다 했는데, 보수니까 그냥 봐 주는 것이다. 그러니 알 게 뭐야.

동방프로젝트와의 관계[edit]

메리벨 헌이라는 사람이 헌법의 판권을 주장했다. 그는 자신의 이름이 이라는 것을 주장했고, 이 지은 법이니 이름이 헌법인 것이라고 주장했지만, 판사들은 그것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만약 그렇다면, 환상향은 1947년, 심영의 영 좋지 않은 곳이 저격당하고 1년 뒤에도 존재했음이 증명되므로 판사나 사람들은 그것을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

도보시오, 판사양반![ed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