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L.K.E.R.

백괴사전, 너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브라이언킴.jpg 밀덕후가 쓴 글
이 글은 밀덕후가 썼습니다. 이 글을 볼 시, 위대한 제3제국 사령부의 구텐탁한스 원수의 권총에 맞아 재수 없게 죽을 확률이 증가합니다.
Auckland-nuclear.jpg

이 글은 심각하게 방사능에 오염되었습니다. 접근하지 마시오!

S.T.A.L.K.E.R. 스크린샷

S.T.A.L.K.E.R.(대충 도둑놈, 이상한놈, 미친놈을 줄여서 만들었다)은 대한민국과 몇몇 동유럽 오덕들이 즐기는 FPS(First Person Sex)이다. 이 게임은 서든어택과 달리 헤드샷을 아무리 해도 적이 금방 안 죽는다는 점(좀비화 스토커, 엑소스켈레톤)과, 탄환의 궤도,드럽게 암울한 분위기(주요 진행지점이 폐쇄된 지하 연구기지, 버려진 도시) 마지막으로 엄청난 버그와 지랄맞은 난이도 때문에 초딩들로부터 외면을 받고 있다. 그러나, 동유럽권 쪽에서는 사람들이 너무 열광하는 나머지, 실제로 존을 만들어서 BB탄 총을 쏘면서 노는 사람들이 발견되기도 하였다. 이런 인기로 인해서 현재 이걸 만든 게임회사에선 후속편 대신에 TV 시리즈에 목숨을 거는 광경이 보여지고 있다.

내용[편집]

체르노빌은 언제나 맑은 뒤 흐림[편집]

가까운 미래,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고이후에 한 번 더 사고가 터져, 전주시에서도 상태를 파악하기 힘들 정도로 미친 자연현상과 방사능으로 뒤덮이게 된다. 그리고 그 지역에서는 괴상한 비싼 물건(RPG게임에 나오는 보석들...)이 나오게 되어 낚인 사람들을 감금시켰다. 사람들은 그 지역을 존으로 부르고, 존에 있는 사람들을 가리켜 스토커라고 일컫게 된다.

사고가 일어나고 몇 년 뒤 가 트럭 안에서 시체에 끼여서 잠을 자다 트럭이 전복되어 무심한 듯 시크기억상실증에 걸리게 된다. 사람들은 트럭에서 널 구해서 마크 원이라는 이름으로 불리면서 신나게 널 부려먹는다. 부려먹는 와중에 너에게 안겨들어 육류선풍을 하고 싶어하는 힙합추는 돌연변이, 투명 돌연변이들이 있지만, 너는 안그래도 짜증나는데 더 짜증나게 만들어버리는 돌연변이들에게 총알 샤워를 해주게 된다. 그리고 덤으로 군대도 짜증나게 하기에, 군대에게도 총알을 먹여주게 된다.

사람들에게 반 노예생활을 하다, 너는 낫 들고 설치는 아저씨가 박아놓은 뇌 포맷 장치를 망가트리게 된다. 그걸 보고 이게 기회다 싶은 여러 깡패들이 너와 같이 프리피야트에 가게 된다. 프리피야트에서는 낫 들고 설치는 아저씨의 장치를 뭉개버려서 짜증난 아저씨의 졸개들이 마크원을 마중나온다. 그래서 마크원은 무심한 듯 시크하게 모두에게 총알을 시원하게 먹인 후에 낫들고 설치는 아저씨를 족치기 위해서 길을 떠난다.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에 도착해서는 짜증나는 군바리들이 널 잡기 위해서 대기중에 있었지만, 넌 군바리들을 걍 무시하고 낫들고 설치는 아저씨를 보러 가게 된다. 낫 들고 설치는 아저씨는 같이 낫들고 설치자고 제안하지만, 넌 시크하게 그걸 무시해준다. 그러자 낫 들고 설치는 아저씨는 널 순간이동 시키는데, 짜증이 머리 끝까지 난 너는 낫들고 설치는 아저씨들과 그의 졸개를 다 청소해버리고, 아저씨의 본거지에 찾아가 아저씨에게 인사차 봉인시켜 버린다. 그리고 봉인시킨 다음에 풀밭에 누워서 자는 모습이 보이면서 게임은 끝을 보게 된다.

푸른 하늘[편집]

체르노빌은 언제나 맑은 뒤 흐림가 체르노빌 발전소 가서 낫 들고 설치는 아저씨를 보려고 하자, 안그래도 괴상한 지역에 더 괴상한 여러 가지 일들이 많이 생기기 시작했다. 그것이 짜증난 푸른 하늘이란 갱단은 용병을 한명 잡아서 스트렐록을 막으러 간다는 듣보잡 줄거리이다. 우여곡절 끝에 스트렐록을 잡았지만, 낫 들고 설치는 아저씨의 조직에 흡수되어 푸른 하늘 갱단은 없어지게 되었다.

프리피야티에서 만나요[편집]

너가 깽판친 후에 군대가 너가 깽판친 곳에 들어오게 된다. 그런데 들어간 헬기들이 다 없어지자, 정부측에서는 군바리 중 한 명을 보내서 조사하게 된다. 그 군바리는 여러 가지 조사를 하다가 프리피야티에 도달하게 되고, 존을 빠져나가고 싶던 너는 군바리들에게 접근하여 정보를 다 넘겨준다는 술수를 부리게 된다. 그에 낚인 군바리들은 너를 헬기에 태우게 된다.

등장인물 또는 파벌[편집]

  • 스트렐록/마크 원 혹은 1편의 너 - 모든 깽판에 등장하며, 처음 한 편을 제외한 나머지는 방해꾼 역할을 맡고 있다. 실력은 그냥 그러며, 군인이나 다른 인간들 혹은 돌연변이들의 지역에 가서 깽판치는 것을 취미로 한다.
  • 스카 혹은 2편의 너 - 노안의 용병이다. 이쪽 저쪽에서 편들어서 깽판치는걸 좋아하지만 인생의 승리자인 마크원의 주인공 버프의 최대 피해자이다.
  • 데그차례프/덱탸레프 소령 혹은 3편의 너 - 구닌이다. 여기저기 돌아다니면서 자기나라 군대가 똥싼 이유를 찾아 헤맨다.
  • 로너 - 홀로 돌아다니는 스토커로, 스트렐록과 비슷한 부류지만 주인공 보정을 받지못해서 끔살 대상이다.
  • 듀티 - 이것저것 참견하길 좋아하는 빨간색 페티쉬 단체. 존이 개발살 나는걸 원한다. 단단한 복장에 중거리~근접에서의 화력덕후이다. 프리덤과 적대관계이다.
  • 프리덤 - 약빨고 힣힣힣 하며 다니는 초록색 페티쉬 단체. 가벼운 복장에 중~장거리 에서 졸렬한 저격짓을 한다. 듀티와 적대관계이다.
  • 우크라이나 군인 - 에게 끔살 당하는 No. 2이다. 별 볼일이 없지만, AK를 들고다닌다.
  • 스페츠나츠 - 러시아 특수부대로 너가 게임하다 총을 분명 맞았는데 소리도 안들리고 어디서 날아온지도 모르겠다면 십중팔구 이놈들이다.
  • 용병 - 돈만 받으면 우슨짓이든 할 놈들로 무장 하나는 끝내준다 그러니 썬빵때린다음 루팅하자.
  • 밴디트 - 천하의 개쌍놈들이며, 너에게 끔살 당하는 No. 1이다. 처음에 먼저 이놈들이 시비를 걸어서 총알을 쐈지만, 맨 막판까지도 주인공을 죽이려고 한다.
  • 모노리스 - 접신할 때 헤드뱅잉을 하는 종교단체. 낫들고 설치는 아저씨의 휘하 깽단이다. 이들은 엄청난 실력을 자랑하고 존의 중심으로 갈 수록 괴랄한 실력과 무장을 하고 있다.
  • 돌연변이 - 문어다리가 입에 달린 투명한 후장빠는 놈과 , 돼지, 힙합맨, 대머리 아저씨등이 있다. 군인이나 밴디트보다 사람을 놀라게 만드는 재주가 있지만, 너에게 걸리면 바로 끔살이다. 취미론 돌아다니면서 너 죽이려고 발버둥치기등이 있다.